영암군, 당정협의회 통해 현안사업 추진“가속도”

  • 즐겨찾기 추가
  • 2023.09.29(금) 00:11
영암
영암군, 당정협의회 통해 현안사업 추진“가속도”
국립 마한 역사 문화센터 유치 등 10건에 2,740억원 건의
  • 입력 : 2023. 03.22(수) 10:01
  • 김미자 기자
3월 20일 더불어민주당과 당정협의회
[톡톡뉴스]영암군은 지난 20일, 군청 낭산실에서 더불어민주당과의 당정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의회에는 우승희 군수와 소상원 부군수를 비롯한 실과소장과 더불어민주당 서삼석 국회의원, 강찬원 군의회 의장 및 도·군의원, 읍면 협의회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국비예산 확보와 지역현안 해결 방안을 모색했다.

군에서는 10건, 2,740억원의 2024년도 국비 지원사업을 건의했으며, 지역에서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주요 현안사업을 설명하고 국비 지원을 위한 당 차원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세부적으로는 ▲영산강 재자연화를 위한 국립하구센터 유치(1,200억원) ▲폐산업시설(대동공장) 유휴공간 문화재생사업(250억원) ▲국립마한역사문화센터 유치(450억원) ▲남생이 생물자원 보전시설 설치사업(50억원) ▲지역특화 임대형 스마트팜 공모사업(200억원) ▲가축전염병 살처분 처리 비용(30억원) ▲영암~금정 지방도 819호선 개선사업(100억원) ▲ 국도13호선 영암교차로 개선사업(100억원) ▲국도 23호선(영암 금정 IC~ 장흥유치) 시설개량사업 등 지역특화 시설 확충과 관내 주요 교통망 개선에 초점을 맞춘 국비 지원사업의 필요성을 집중 건의했으며,

▲영암공공도서관 신축(이설)사업 ▲전남 서남권 산업단지 대개조 사업 ▲영암문화예술회관 건립 ▲영보정 주변 관광자원화 ▲친환경 HDPE 소형어선 규제자유특구 ▲군민의 강 및 군청 광장 조성사업 ▲영암경찰서 이전 신축 추진 등 군민 삶과 밀접한 지역 역점 현안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의미있는 논의가 이루어졌다.

우승희 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민선8기 들어 처음 열린 이번 당정협의 자리에서 논의되고 협의된 안건들에 대해 앞으로 더 긴밀하게 협조하여 우리 지역의 성장과 발전을 함께 해주시기를 당부드린다. 당정의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이 지역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끄는 토대가 되는 만큼, 앞으로 더욱더 발전적인 관계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