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명수 전남도의원, 마한농협 조합장 이·취임식 참석 ‘농민과 농촌을 위한 책임경영’ 당부

  • 즐겨찾기 추가
  • 2023.06.03(토) 01:53
전남
최명수 전남도의원, 마한농협 조합장 이·취임식 참석 ‘농민과 농촌을 위한 책임경영’ 당부
  • 입력 : 2023. 03.22(수) 10:41
  • 김미자 기자
최명수 의원 마한농협조합장 이·취임식 참석
[톡톡뉴스]최명수 도의원(더불어민주당, 나주 2)이 지난 21일 나주 마한농협에서 개최된 마한농협 조합장 이.취임식에 참석해 “조합원과 농업, 농촌, 농민을 위해 농협이 앞장서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행사에는 나주시의회 이상만 의장, 김관율 왕곡면장, 장행준 영산포농협 조합장, 임봉의 RPC 대표이사, 기타 사회단체장 외 조합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문홍열 조합장은 취임사에서 “4년여 동안 마한농협이 잘 운영되고 조합원들의 복지증진과 농업인을 위한 소득증진에 애쓰시고 지역사회 발전 및 화합에 크게 이바지하신 나 윤 전임 조합장과 임원들께 고마움을 전한다”며 “앞으로 4년 동안 신용, 구매, 판매, 마트, 지도 사업을 운영함에 있어 조합원들과 소통하고 변화와 혁신을 통해 으뜸가는 마한농협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최 의원은 축사에서 “고령화와 인구소멸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을 지원하는 데 농협이 적극적으로 앞장서 달라”며 “농협의 역할이 무엇인지 끊임없이 고민하고 농민과 농촌의 사랑받는 마한농협이 되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우리 농촌은 고물가, 고환율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과거에는 행정기관이 주축이 되어 지역사회가 움직이고 발전해 왔지만, 지금은 농민을 지원하는 농협의 역할이 농업·농촌을 살리고 농가소득을 증대하는데 중요하다”고 앞장서줄 것을 주문했다.

더불어, “농자재 가격이 폭등하고 농민들이 생산하는 농산물은 폭락하고 있어서 걱정이다”며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통해 행정적·재정적 지원으로 농업인과 농촌의 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