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 성과대회' 개인 부문 우수상

  • 즐겨찾기 추가
  • 2024.02.26(월) 23:04
강진
강진군,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 성과대회' 개인 부문 우수상
도암보건지소 정영훈 공중보건의사, 우수상 수상
  • 입력 : 2023. 12.01(금) 10:56
  • 김미자 기자
도암보건지소 정영훈 공중보건의사가 개인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톡톡뉴스]강진군은 지난 29일, 서울에서 개최된 ‘2023년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 성과대회’ 개인 부문에서 도암보건지소 정영훈 공중보건의사가 우수상(한국건강증진개발원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지자체 우수 사례 발굴 · 확대를 통한 지자체별 건강 격차 해소 등을 위해 마련됐으며, 강진군은 원격협진으로 이상 증상을 조기 발견해 환자를 호전시킨 공로를 체험수기로 제공해, 노력 사례(경험) 개인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은 도서 · 벽지 등 의료기관 이용이 불편한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에게 원격지의 의료기관 의사가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해, 의료 관련 전문지식 및 소견을 제공하고 현지의 의료 행위를 지원하거나 처방해 의료 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강진군은 2023년 7월부터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을 운영해 왔다.

정영훈 공중보건의사는 “재진환자 중 원격협진으로 건강관리 및 진료가 가능하다고 판단한 만성질환 등 보유자를 대면이 아닌 화상통신으로 진료하며 염려되는 부분이 있었지만 협진을 함께 진행한 신기보건진료소장님이 태블릿 PC를 통해 환자의 몸을 꼼꼼하게 촉진하고 증상을 자세히 설명해 큰 어려움은 없었다”고 전했다.

서현미 보건소장은 “원격협진을 통해 이동거리 · 시간을 줄여 지역 주민의 의료 접근성 향상에 노력해왔다”며 “앞으로 의료취약지 원격협진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진료받지 못하는 소외된 군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