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안전문화 함께 만들어요”

  • 즐겨찾기 추가
  • 2024.04.18(목) 15:22
광주
광주시 “안전문화 함께 만들어요”
안전모니터봉사단 등 민관합동 ‘안전실천 안전광주’ 캠페인
  • 입력 : 2024. 02.26(월) 17:06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광주광역시는 26일 상무지구 5·18기념공원 앞 교차로에서 ‘안전실천! 안전광주!’를 주제로 민관 합동 안전문화 캠페인을 벌였다.

이날 캠페인에는 안전모니터봉사단, 3대사망·사고줄이기운동본부 시민실천단 등이 참여했다.

특히 3대 사망·사고(교통사고·자살·산업재해) 제로화와 우회전 시 일단멈춤, 횡단보도 건널 때 휴대전화 멈추고 확인, 개인형 이동장치를 이용할 때 안전 지키기 등 생활 속 교통 안전 실천수칙을 홍보했다.

광주시는 지난 1월 31일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2023년 교통문화지수 통계’에서 종합점수가 78.44점으로 2022년 76.52점보다 1.92점이 오르는 등 전국에서 증가폭이 가장 컸다.

다만 17개 광역 지자체 중 13위에 머물러 교통문화 개선 노력이 더욱 필요한 시점이다.

교통문화지수 통계는 운전형태(제한속도·신호·음주운전 금지 준수율 등), 보행행태(무단횡단 금지, 횡단 중 스마트기기 미사용 준수율 등), 교통안전(교통안전 행정노력도, 교통사고 사상자 수 등) 등 18개 지표를 평가한다.

윤건열 안전정책관은 “캠페인을 통해 시민들에게 안전사고 예방의 중요성과 예방 방법을 알리고, 재난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재난 관련 단체 및 유관기관과 함께 ‘실천하는 안전수칙, 실현되는 안전광주’ 릴레이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안전이 생활화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