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신년맞이 첫 세일 실시

  • 즐겨찾기 추가
  • 2018.05.24(목) 18:18
정책금융
롯데백화점, 신년맞이 첫 세일 실시
  • 입력 : 2015. 12.29(화) 16:43
  • 톡톡뉴스
[경제=톡톡뉴스]정미정 기자=롯데백화점은 丙申年(병신년) 새해를 맞아, 1월 2일부터 17일까지 16일간 2016년 첫 세일을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신년 세일에는 여성·남성패션, 잡화, 생활가전 상품군 등 총 92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한다.

우선 롯데백화점 전점에서는 올해 베스트 아이템으로 꼽히는 ‘겨울 방한용품 10대 특보상품’을 40~70% 할인 판매하며, 대표 상품은 정상가 대비 70% 할인된 ‘보니알렉스’ 사파리 점퍼 10만8000원, ‘크록스’ 방한화 3만9900원, ‘메트로시티’ 양가죽 장갑 1만원으로 총 물량은 1만pcs이다.

남성 패션 상품군에서는 구매 금액의 15% 상당의 롯데상품권을 증정하는 파격적인 프로모션도 최초로 전개한다.

1월 2일, 3일 양일간 백화점 전점에서는 ‘남성패션 신년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 단일 브랜드에서 60/100만원 이상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15% 상당의 롯데상품권을 증정할 계획으로 지이크, 커스텀멜로우, 앤드지, 갤럭시라이프스타일 등 총 33개 브랜드가 참여하며, 갤럭시, 로가디스, 캠브리지 등 정장 일부 브랜드에서는 100만원 이상 구매 시에만 프로모션이 적용된다.

빈폴, 폴로, 타미힐피거 등 트래디셔널 상품군은 1월 2일부터 2015년 F/W 시즌오프가 전개된다. 브랜드에 따라 30~40% 할인율이 적용되며, 사은 행사로 첫 주말인 1월 2일, 3일 양일간 6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10% 상당의 롯데상품권을 증정한다.

세일 기간 동안 본점, 잠실점 등 전점에서는 점포별 릴레이 형태의 ‘슈즈 클리어런스 초특가전’을 진행한다. 탠디, 소다, 세라 등 15개 브랜드가 참여해, 앵클부츠, 롱부츠, 여성화 등을 30~70% 할인 판매한다.

또 2일부터 7일까지 본점, 대구점 등 주요 점포에서는 메트로시티, 루이까또즈, 닥스 등 패션잡화 브랜드가 참여해, 장갑, 머플러 등을 50~80% 할인 판매하고, 1/2만원 초특가 상품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사은행사도 풍성하다. 1월 2일, 3일 양일간 가전/가구/해외명품/주얼리/모피 상품군에서 100/200/300/500/1000만원 이상 구매시 5% 상당의 롯데상품권을 증정하고, 1월 2일~10일까지 설화수, 헤라 등 8개 화장품 브랜드에서 20/40/60/10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5% 상당의 롯데상품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삼성/LG, 트레디셔널 상품군, 남성패션 등 상품군, 브랜드에 따라 다양한 사은 행사를 진행하고, 이 외에도 타월, 극세사 차렵이불 등 주말 구매 고객에게 금액에 따라 한정 수량으로 사은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롯데백화점 마케팅부문장 이완신 전무는 “예년보다 따뜻한 날씨로 인해 겨울 상품 재고가 많이 누적된 상황에서 신년 세일을 맞아 할인율을 높인 메리트 있는 상품을 많이 준비했다”며 “신년 첫 세일인 만큼 상품행사와 더불어 다양한 프로모션과 사은 행사를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톡톡뉴스 news@newstoktok.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