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 "추미애, 검찰을 정권시녀 악용 반민주적 행태"지적

  • 즐겨찾기 추가
  • 2018.08.20(월) 16:42
국회·정당
이언주 "추미애, 검찰을 정권시녀 악용 반민주적 행태"지적
  • 입력 : 2017. 07.09(일) 16:00
  • 박병모 기자
이언주 국민의당 원내수석부대표

이 원내수석부대표는 9일 오전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문준용 제보 조작'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이준서 전 국민의당 최고위원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에 대해 "추 대표가 검찰 수사 마무리 단계에서 증거를 찾지 못했다는 이야기가 나오니, 공개적으로 '미필적 고의가 있었다'며 당 수뇌부를 몰아가는 가이드라인을 내렸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검찰 조직이 검찰 개혁 문제로 위축돼 정권에 잘 보이려는 생각이 있을 수 있는 상태"라며 "밝혀진 사실에 대해서 비판을 할 수 있겠지만, 여당 대표가 수사지침을 내리는 일은 결코 묵과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이런 상황에서 아주 구체적으로 수사지침을 내리며 국민의당을 괴롭히고 죽일 수 있으면 죽이라고 지침을 내리는 것이랑 다를 바 없다"며 "이것이야말로 검찰 개혁에 정면으로 반하는 행태“라고 꼬집었다.

이 원내수석부대표는 "문재인 정부가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라 했던 국민의 부름을 아전인수격으로 해석해 또다시 적폐를 쌓는 것에 단호히 싸워나가겠다"고 밝혔다.

박병모 기자 newstoktok@daum.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