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호남 지지율 7.4% 꼴찌...자유한국당에도 뒤져

  • 즐겨찾기 추가
  • 2018.06.16(토) 02:44
정치일반
국민의당 호남 지지율 7.4% 꼴찌...자유한국당에도 뒤져
  • 입력 : 2017. 11.13(월) 11:19
  • 박병모 기자
<자료= 리얼미터 제공>

문대통령의 지지율이 취임 이후 지난달까지 5개월 동안 하락세가 멈추고 2주 연속 70%대를 이어간 것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한과 북핵 안보 협력, 한·중 관계 개선 등 외교적 성과가 조금씩 나타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 48.2%, 자유한국당 18.6%, 정의당 5.8%, 바른정당 5.5%, 국민의당 5.3% 순으로 나타났다.

한국당은 보수·진보층 등에서 소폭 상승하면서 지난주 대비 1.8%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국민의당은 전주 대비 0.7%포인트 떨어진 5.3%로 주요 5개 정당 가운데 최하위였다.

특히 국민의당은 ‘텃밭’이나 다름없는 호남지역에서 창당 이후 최저치(7.4%)를 기록했다. 이는 같은 지역에서 10.6%를 기록한 한국당에도 뒤지는 수치다.

박병모 기자 newstoktok@daum.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