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법무장관·검찰총장, 특활비 수령 했느냐" 공개질의

  • 즐겨찾기 추가
  • 2018.06.22(금) 14:41
국회·정당
한국당 "법무장관·검찰총장, 특활비 수령 했느냐" 공개질의
  • 입력 : 2017. 11.22(수) 21:34
  • 박병모 기자
자유한국당 장제원 수석대변인

한국당 장제원 수석대변인은 22일 ‘자유한국당의 공개질의서’라는 자료를 통해 “기획재정부는 분기별로 특활비를 지급하고 있다”며 “박 장관과 문 총장은 취임 이후 기재부로부터 지급받은 4분기 특활비를 결재하고 사용한 적이 있느냐”고 질의했다.

장 대변인은 이어 “법무부는 기재부로부터 배정받은 2017년도 특활비 285억 중 명확하게 지정된 13억8600만원을 제외한 예산 중 일부를 법무부에 남기고 배정한 사실이 있느냐” “검찰은 자신들이 받아야 할 특활비 178억8100만원 중 법무부에서 일정 금액을 제하고 수령한 적이 있느냐”고 묻기도 했다.

그는 “검찰이 법무부로부터 자신들의 특활비 178억8100만원을 전액 배정받았다면 이 금액 중 일부를 법무부에 되돌려준 적이 있느냐. 법무부가 검찰로 재배정해야 할 특활비 중 일부를 남기고 재배정했다면 검찰의 특활비 8개 사업항목 중 어떤 항목의 예산을 남기고 검찰에 재배정했느냐”며 “빠른 시일 안에 한국당 공개질의에 명명백백하게 밝혀달라”고 말했다.

박병모 기자 newstoktok@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