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가뭄 극복 총력 대응

  • 즐겨찾기 추가
  • 2018.10.17(수) 16:03
사회일반
무안군, 가뭄 극복 총력 대응
피해 최소화 위해 적극적으로 대처
  • 입력 : 2018. 08.08(수) 12:57
  • 김태중 기자
[톡톡뉴스]무안군(군수 김산)의 가뭄 극복을 위한 적극적인 행보가 계속되고 있다.

군은 지난 달 30일부터 창포·복길간척지와 무안읍 매곡, 용월, 고절 등 농경지에 영산강 농업용수를 긴급 공급 중이며, 이 달 7일에는 농업용수가 고갈된 지역에 물차를 동원하여 급수 중이라고 밝혔다.

벼에 물이 가장 필요한 시기에 폭염과 비가 오지 않는 기간이 지속되어 농작물의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가뭄 우심지역인 운남 도원뜰(30ha)에 무안축산퇴액비 영농조합법인(대표 최기휴)의 액비차량 2대 등 총 6대의 물차를 지원하여 가뭄 해갈을 위해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있다.

또한 청계 동암지구는 엔진펌프 및 송수관로를 설치하여 태봉천에서 농경지까지 다단양수를 실시하는 등 농업용수 확보에도 총력을 다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계속되는 폭염과 가뭄으로 인해 농민들의 걱정이 크다”면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가뭄 해갈 시까지 단계적으로 농업용수 공급방안을 수립하여 지속적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김태중 기자 tok6577@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