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동구의회, 폭염 피해 최소화 위해 현장 방문

  • 즐겨찾기 추가
  • 2018.12.12(수) 23:39
정치
광주 동구의회, 폭염 피해 최소화 위해 현장 방문
  • 입력 : 2018. 08.08(수) 16:19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광주광역시 동구 의회(의장 박종균)는 연일 37도를 웃도는 폭염이 지속되는 가운데 아파트 신축 공사현장과 남광주 시장 등을 순회하며 근로자와 관내 주민들을 격려했다.

동구의회 의원들은 근로자들에게 직접 얼음물을 나눠주고 폭염이 심한 낮 시간대에는 작업을 중지하는 등 열사병 예방을 위한 3대 기본수칙(물․그늘․휴식)을 준수해 줄 것을 현장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또한 지난해보다 배 이상 늘려 설치된 무더위 그늘막을 찾아, 잠시나마 더위를 피하고 있는 주민들에게 다양한 애로사항을 경청했다.
이 자리에서 어르신들은 모기 등 해충들이 다시 늘어나고 있으니 방역활동에 좀 더 신경써주면 좋을 것 같다며 박종균 의장에게 건의하였다.

박종균 의장은 “ 건설현장과 남광주 시장 등을 돌아보니 폭염에 따른 상황이 심각한 것 같다”라며 “무더운 날씨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니 항상 건강에 유의하시고, 폭염 피해 최소화를 위한 장기적인 대책을 마련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