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봄 감자 파종하며 핀 웃음꽃

  • 즐겨찾기 추가
  • 2019.08.20(화) 10:09
보성
보성군, 봄 감자 파종하며 핀 웃음꽃
  • 입력 : 2019. 02.11(월) 13:57
  • 톡톡뉴스



[톡톡뉴스]보성군 회천면 율포리 들녘에는 지난 8일 봄 감자 파종으로 농민들의 웃음꽃이 피었다.

겨우내 얼어있던 대지가 녹으면서 남도 들녘에 활력이 넘쳐나고 있다.

전국적으로 유명한 보성감자는 회천면과 득량만 일대에서 활발하게 재배되며, 온난한 해양성기후로 감자 재배에 최적지로 알려있다.

보성군 감자재배 면적은 약 1천 헥타르로 전남 40% 재배 면적을 차지하고 있다.

톡톡뉴스 tok6577@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