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 화순전남대병원장, 대한노인신경외과학회장 취임

  • 즐겨찾기 추가
  • 2019.06.26(수) 22:41
화순
정신 화순전남대병원장, 대한노인신경외과학회장 취임
  • 입력 : 2019. 03.15(금) 09:11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정신 화순전남대학교병원장이 최근 제16대 대한노인신경외과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1년이다.

지난 1997년 창립된 대한노인신경외과학회는 노인 신경외과 질환의 예방과 효과적인 의료서비스를 위해 회원들의 정보 교류와 연구역량 향상에 힘쓰고 있으며, 400여명이 참여하고 있다. 2009년도부터 보건복지부 산하 치매기획단에 참여, 지난해 신경외과 의사도 공식적인 치매전문가로 인정받았다.

정신 회장은 뇌종양 분야에서 세계적 수준의 의료역량과 활발한 국제학술활동을 펼치며 ‘의료 한류’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대한뇌종양학회장, 대한두개저외과학회장, 대한감마나이프방사선수술학회장, 대한신경외과학회 미래위원회 위원장과 호남지회장 등을 역임했다. 지난 2004년 화순전남대병원 개원과 함께 개설된 국내 최초의 뇌종양 전문클리닉을 이끌며 국제적인 명성을 얻고 있다.

정회장은 “고령인구 증가에 따라 치매를 비롯해 노인 신경외과분야의 환자도 급증하고 있다. 노인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양한 의료서비스가 절실하다”며 “학회의 학술대회 활성화 ·연구재단의 연구비 확보 ·한글교과서 보완 ·회원 교육과 소통증진 등을 통해 노인의학 발전에 힘쓰고, 전국 250여개의 치매안심센터에도 적극 참여토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