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동물위생시험소, 환절기 질병 검사 강화

  • 즐겨찾기 추가
  • 2019.07.20(토) 19:46
사회일반
전남동물위생시험소, 환절기 질병 검사 강화
호흡기질병 등 주요 가축 질병 임상관찰․모니터링 검사 집중 실시
  • 입력 : 2019. 04.23(화) 12:44
  • 양승만 기자


[톡톡뉴스]전라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최근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 이상 지속됨에 따라 환절기 동물 질병 검사를 강화한다고 23일 밝혔다.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 가축은 바이러스나 세균 등에 대한 저항능력과 면역기능이 크게 떨어져 호흡기 및 설사병 등에 감염될 가능성이 높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5월 말까지 가축 임상관찰은 물론 많이 발생하는 호흡기 질병 등 주요 가축전염병 13종에 대한 모니터링 검사를 집중 실시한다.

질병 감염 여부와 백신 항체 양성률 등 검사 결과 분석자료를 농가에 제공해 농가에서 질병 예방 및 치료, 사양관리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또 농가 출장 시 축사 환기 및 적정 온․습도 유지, 비타민․미네랄 공급 등 가축 면역력 향상을 위한 사양관리에 대한 농가 지도․홍보도 함께 할 계획이다.

정지영 전라남도동물위생시험소장은 “환절기 가축 질병 예방을 위해서는 사양관리는 물론 철저한 예방접종, 축사 소독 등 차단방역에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며 “질병 의심축을 발견한 경우 가까운 가축방역기관에 신속히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전라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올 들어 500여 건의 가축질병 정밀검사를 실시한 결과 8종 13건의 법정 가축전염병을 색출하는 등 전염병 확산 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양승만 기자 tok6577@naver.com
        양승만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