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신전면, ‘20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선정 쾌거

  • 즐겨찾기 추가
  • 2019.05.22(수) 07:23
강진
강진군 신전면, ‘20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선정 쾌거
2020년부터 4년간 총 사업비 60억 원 투입
  • 입력 : 2019. 05.15(수) 12:18
  • 서영진 기자
이승옥 강진군수가 국비 확보차 해양수산부를 방문해 정복철 어촌양식정책관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톡톡뉴스]해양수산부가 역점사업으로 추진 중인‘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에 강진군 신전면이 최종 선정돼 오는 2020년부터 4년간 총 사업비 60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기초생활 인프라 확충을 통한 어촌정주 여건개선 및 지역특화 개발을 통한 어촌 소득증대, 지속발전 가능한 어촌경제를 조성하기 위한 해양수산부 역점 사업이다.

이번 공모사업으로 신전면 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복지ㆍ문화ㆍ경관 등 중심시설 및 서비스 기능향상과 지역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사업을 추진하여 지속가능한 지역발전을 도모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신전복지회관 및 목욕장 리모델링, 지역민 교류광장 조성 등 기초생활기반을 확충하고, 안전하고 쾌적한 중심가로 조성 등 지역경관개설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승옥 군수는 “신전면은 어업인구 등 수산세력이 면 전체의 1/3수준에 그치는 등 어촌분야 사업 공모 시 매우 불리한 실정이었으나, 침체된 어촌경제와 낙후된 해양 경관 해결을 위해 지역리더들이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정기적 회의를 통해 면 발전과 사업계획 도출에 노력하는 등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해당사업 공모 선정의 쾌거를 이뤘다”며 “기본 및 시행계획 수립 등 행정절차를 조속히 이행하여 주민들이 빠른 시일 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영진 기자 tok6577@naver.com
        서영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