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구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성명 발표

  • 즐겨찾기 추가
  • 2019.12.11(수) 18:08
정치
광산구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성명 발표
공정무역 저해 및 혐한정서 조장하는 아베정권 규탄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조속 이행 촉구
  • 입력 : 2019. 07.19(금) 15:21
  • 김범남 기자

[톡톡뉴스] 광산구의회(의장 배홍석)가 19일 강제징용 피해자들의 정당한 배상 요구를 빌미로 경제 보복을 자행하는 일본 정부에 대한 규탄 성명을 발표했다.

광산구의회는 “일본 정부는 명확한 근거 없이 반도체 핵심소재 수출규제를 통해 경제 보복을 하고 있다”며 “공정무역을 저해하는 불합리한 경제보복 조치를 규탄한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아베 정권은 7월 21일 참의원 선거 승리를 위해 한·일 양국 간 갈등을 부추기고 혐한 분위기를 선동하고 있다”며 양국 협력관계를 해치는 만행을 멈추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강제징용과 위안부 피해자 문제 등 과거의 과오에 대한 진심 어린 반성과 피해자들에 대한 배상을 조속히 이행하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잘못된 역사 인식으로 내린 수출규제 조치가 국제 경기를 냉각 시킬 수 있다”며 “치졸하고 일방적인 수출제한 조치를 즉각 거둘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김범남 기자 tok6577@naver.com
        김범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