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당, 경찰, 각 분야 수사전문가 양성 시급

  • 즐겨찾기 추가
  • 2019.10.23(수) 14:06
정치
평화당, 경찰, 각 분야 수사전문가 양성 시급
경찰대 출신 우월조직 인식 벗어나야
인사, 복지, 감찰 등 내부혁신 필요
  • 입력 : 2019. 10.04(금) 22:40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 평화당이 지난달 30일 20대 국회 마지막 국정감사 모니터링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에서 열린 행안위 경찰청 국감을 모니터링 한 평화당 선계훈 지역위원장(인천연수을)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검·경수사권조정 처리에 앞서 경찰의 수사전문가 양성노력이 부족하다는 입장을 내놓았다.

선 위원장은 모니터링 보고서를 통해 “수사권과 기소권이 분리돼야 한다는 게 경찰의 기본 입장이지만 승진과 경찰내부의 조직 순환으로 전문수사관 양성에 소홀하다”라며 “부실수사 등 국민들의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서는 국가차원의 수사전문가 양성이 반드시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그는 또, “경찰의 엘리트 조직인 경찰대 출신들이 과거 군사정권 시절 하나회 같은 특수집단이라는 인식에서 벗어나려면 인사, 복지 등 모든 경찰이 만족할 만한 자체 혁신안을 먼저 내놓아야 할 것 이다”고 덧붙였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