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대, 전국체전 광주 성적향상 공로 ‘감사패’

  • 즐겨찾기 추가
  • 2019.11.12(화) 16:56
광주
호남대, 전국체전 광주 성적향상 공로 ‘감사패’
6개 종목 출전, 여자배구 남자펜싱 단체전서 동메달 획득
박상철 총장, “우수 체육인재 양성과 체육발전 온 힘”다짐
  • 입력 : 2019. 11.07(목) 15:06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호남대학교(총장 박상철)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광주광역시가 원정 체전사상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두는데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패를 받았다.

호남대학교 조규정 보건대학장은 11월 6일 오후 4시 빛고을체육관에서 광주광역시체육회가 마련한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광주광역시 선수단 역대 최고 성적 달성 성과보고회(해단식)’에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으로부터 우수선수를 육성한 공로로 감사패를 전달 받았다.

광주시 선수단은 이번 제100회 전국체전에서 메달 180개, 종합성적 10위라는 원정 체전사상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 호남대는 펜싱부(남,여), 배구부(여), 탁구부(여), 볼링부(여), 승마부 등 6개 종목에 출전해서 여자배구와 남자펜싱부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획득해 광주광역시의 10위권 달성에 견인차 역할을 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값진 동메달을 획득한 호남대학교 여자배구팀 박혜린 선수가 입상 선수를 대표해 표창장과 포상금을 받았으며, 펜싱 양예솔(호남대) 선수가 대표로 장학금을 전달 받았다.

또 역대 최고의 성적 기여와 함께 전년 대비 경기력이 향상된 종목에 대한 성취패도 전달됐는데, 성취도가 가장 높은 배구 종목은 전년 대비 1천337점이 증가한 1천526점을 획득해 성취부문 1위에 올랐다.

박상철 총장은 “호남대학교는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배구부와 펜싱부 이외에도 지난 5월 창단한 볼링부를 비롯해서 전국대회 8회 우승에 빛나는 축구부, 태권도부, 탁구부, 댄스스포츠, 산악부, 승마부, 당구부 등 총 10개 종목에 걸쳐 108명의 선수를 육성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체육에 관심을 갖고 부단하게 우수 체육인재 양성과 지역 체육발전에 힘을 쏟겠다.”고 다짐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