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대 일자리센터, 해외취업 캠프 ‘취업난 활로’ 찾는다

  • 즐겨찾기 추가
  • 2019.11.13(수) 14:51
전국일반
호남대 일자리센터, 해외취업 캠프 ‘취업난 활로’ 찾는다
국가별 멘토링, 영문이력서 컨설팅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역량 강화
  • 입력 : 2019. 11.09(토) 11:01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 호남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센터장 김광택)는 11월 7일부터 8일까지 광주․전남지역 해외취업 희망 학생 34명이 참여한 가운데 여수에서 열린 해외취업캠프에 참여했다.

광주·전남지역해외진출지원협의회와 함께 해외취업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한 취업캠프에서는 해외취업 전략 특강에 이어 소그룹별로 국가별 멘토링 컨설팅과 영문이력서 컨설팅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또한 지역 내 해외취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이 모인 만큼 국가별로 팀을 구성해 해외취업 정보를 수집, 발표하여 우수 팀에게는 시상도 진행했다.

행사에 참여한 호남대학교 나혜선(호텔경영학과)씨는 “지역 학생들이 열정적으로 해외취업을 준비하는 것을 보고 자극도 되고, 서로 격려하며 더 열심히 준비해야겠다고 마음을 다잡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광주·전남해외진출지원협의회는 호남대, 광주대, 광주여대, 동신대, 전남대, 전남도립대, 조선대 등 광주·전남 지역대학들과 한국산업인력공단 등 기관들이 해외취업 지원을 위해 구성한 협의회로 현재 총 14개 기관이 협업하여 활동하고 있다.

호남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의 김지숙컨설턴트(해외취업업무 담당)는 “앞으로도 지역대학과 협업을 통해 학생 맞춤형으로 해외취업을 위한 정보를 전달하고, 다각도로 기회를 제공하여 청년들의 글로벌 역량강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