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에서 한국 춘란 엽예품 전국대회 열린다

  • 즐겨찾기 추가
  • 2019.12.07(토) 09:28
문화일반
신안군에서 한국 춘란 엽예품 전국대회 열린다
깊어가는 가을, 1004섬 신안에서 희귀 난초에 빠져보세요
  • 입력 : 2019. 11.12(화) 21:49
  • 김태중 기자
중투호 아가씨 이영수(대자협 대상)
단엽중투 천종 이창용(동양란 대상)



[톡톡뉴스]오는 16~ 17일 1004섬 신안군(군수 박우량)에서 한국 춘란 희귀 엽예품들이 각각의 자태를 뽐내기 위해 한자리에 모인다.

이번 행사는 지난 4월에 개통된 천사대교를 기념하고 아름다운 춘란의 가치를 다시 한 번 대중에게 알림으로써 난문화 산업 육성을 위함이다.

꽃이 아닌 춘란 자체의 잎을 감상하는 엽예전시회는 (사)대한민국자생란협회(이사장 김해진)가 주최하고 신안군이 후원하는 엽예대전으로 1천여 엽예품이 전시되며, 난판매전과 신안 우수농산물 판매전 등 다채로운 행사가 준비되어 있다.

신안군은 난산업 저변확대를 위한 춘란전시회를 11회 추진해왔으며 “보름달”, “천운소” 등 명품난이 출품되어 우수한 생물자원이 잘 보존되어 있는 자생란의 보고로 알려져 있다.

신안군 박우량군수는 우수 유전자원을 보존하고 자원화하기 위한 신안의 난을 테마로 한 “난박물관, 전시관, 생태공원” 등을 중단기적인 계획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난 판매전 및 경매도 함께 이루어져 전국 애란인은 물론 관광객에도 볼거리와 우수 난 자원을 수집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관람은 무료다.
김태중 기자 tok6577@naver.com
        김태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