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 영남~여수 화양간 설 명절맞이 연륙·연도교 임시개통

  • 즐겨찾기 추가
  • 2020.09.25(금) 10:10
고흥
고흥 영남~여수 화양간 설 명절맞이 연륙·연도교 임시개통
설 연휴 귀성객·관광객들의 많은 방문과 이용 기대
  • 입력 : 2020. 01.16(목) 15:45
  • 김현 기자



[톡톡뉴스]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서 시행한 고흥과 여수를 연결하는 해상 교량 6곳을 설 명절 연휴 기간인 23~28일 6일간 임시 개통한다고 밝혔다.

고흥영남~여수적금간 팔영대교(3km)는 사업비 2,772억원을 투입,
지난 2016년 12월 개통되어 이용중에 있으며, 총연장 17km의 여수 화양~적금 도로는 조발도, 낭도, 둔병도, 적금도 등 4개 섬이 5개의 다리로 연결되는 것으로 3,908억원이 투입되어 2011년 착공해 금년 2월말 준공을 앞두고 있다.

교량이 개통되면 여수에서 고흥까지 거리가 84km에서 30km로 54km가단축되고 이동시간도 81분에서 51분이 줄어 30분이면 갈 수 있게 된다.
거리가 가까워지면서 물류비용을 아낄 수 있고 관광 인프라도 확충돼 지역 경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고흥군은 고흥~여수간 연륙·연도교 이용 활성화를 위하여 점암 곡강~우두간 지방도 843호선 (2.74km/80억), 점암 회계~곡강 간 군도14호선(6km/104억원)에 대해 확포장공사를 시행하고 있으며, 팔영대교 입구에 복합쉼터조성도 추진중에 있다.

군 관계자는 “고흥~여수간 연륙·연도교가 개통되면 천혜의 자연경관을 만끽할 수 있는 새로운 관광자원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현 기자 khyeon0424@hanmail.net
        김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