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영덕 국회의원 “광주 경제자유구역 지정 환영…남구 성장동력 마련”

  • 즐겨찾기 추가
  • 2020.07.03(금) 15:28
인터뷰
윤영덕 국회의원 “광주 경제자유구역 지정 환영…남구 성장동력 마련”
‘남구 광주‧전남 미래혁신 중심도시’로 발돋움
  • 입력 : 2020. 06.04(목) 21:04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 지난 3일 산업통상자원부가 광주 지역 4개 지구를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함에 따라 광주의 미래전략 산업에 대한 투자유치 증대와 함께 관련 산업의 획기적인 발전 토대가 마련됐다.

윤영덕(광주 동남갑,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4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지정된 광주 경제자유구역 4개 지구 가운데 도시첨단산업단지와 에너지밸리 등 2개 지구가 남구에 속해 있어 남구가 광주‧전남 미래혁신 중심도시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윤 의원은 “경제자유구역 지정으로 노동, 경영 관련 규제 특례가 적용되고 지방세, 관세가 감면되는 등 다양한 인센티브로 투자유치 증대와 더불어 관련 산업의 발전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윤 의원은 지난 총선에서도 도시첨단산업단지와 에너지밸리에 광주 미래먹거리산업을 유치하고 이를 위해 경제자유구역 지정이 필수적인 요소라 밝힌 바 있다.

윤영덕 의원은 “에너지신산업 육성에 멈추지 않고 남구를 광주‧전남 혁신도시의 중심도시로 발전시키기 위해서 기존 도시철도 2호선 효천역 지선을 광주‧전남 혁신도시까지 연결시키는 광역도시교통망 구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윤 의원은 “미래신산업에 적합한 지역인재 양성을 통해 이를 지역 기업에 매칭시켜 기업과 청년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