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광주은행, 코로나19 극복 성금 3억원 기부"

  • 즐겨찾기 추가
  • 2020.08.03(월) 22:12
전국일반
광주시 "광주은행, 코로나19 극복 성금 3억원 기부"
3월 1억원 기탁한 이후 추가 전달…긴급구호박스 전달도
이용섭 시장 “위기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마중물 역할 기대”
  • 입력 : 2020. 07.06(월) 11:18
  • 양승만 기자
[톡톡뉴스] 광주광역시는 광주은행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광주시민을 지원하기 위해 6일 3억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광주은행은 이날 오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이용섭 시장, 송종욱 광주은행 은행장,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성금 기탁식을 열고 3억원을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에 전달했다.

앞서 광주은행은 지난 3월에도 1억원의 기부금을 기탁한 바 있다. 특히 광주은행 전 임직원은 자발적인 성금을 통해 마스크, 핸드워시, 식료품 등 19종으로 구성된 긴급구호박스 700상자를 직접 제작해 코로나19 취약계층과 의료진에게 지원했다.

또 매출이 급감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함께 하기 위한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해 광주은행이 보유중인 부동산과 지점에 입점해 있는 27개 업체의 지역 소상공 임차인에게 6개월간 30% 임대료를 인하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지역민과 동고동락하며 성장해 온 은행으로서 이번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광주시민을 위한 지원은 당연한 일이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용섭 시장은 “이번 기부금이 코로나19로 위기를 맞은 지역경제가 활성화되는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어려운 곳에 유용하게 잘 활용해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만 기자 tok6577@naver.com
        양승만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