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무인공영자전거 ‘타랑께’ 운영 재개

  • 즐겨찾기 추가
  • 2020.08.06(목) 17:56
전국일반
광주 무인공영자전거 ‘타랑께’ 운영 재개
3일 오전 7시부터…2주간 무료 이용혜택 제공
  • 입력 : 2020. 08.02(일) 10:57
  • 양승만 기자
[톡톡뉴스] 광주광역시는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중단했던 무인공영자전거 ‘타랑께’ 운영을 3일 오전 7시부터 재개한다.

앞서 광주시는 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로 인해 지난달 9일부터 타랑께 운영을 잠정 중단했다.

시는 아직 생소한 타랑께를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오는 15일까지 신규가입 회원들에게는 가입한 날부터 2주간 무료 이용혜택을 주고, 기존 회원들도 3일부터 16일까지 2주간 무료 이용이 가능하도록 혜택을 준다.

타랑께는 상무지구 거점 52곳에 200대가 배치돼 있다. 만 15세 이상이면 누구나 오전 7시부터 저녁 9시까지 연중무휴 이용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http://tarangge.gwangju.go.kr)와 타랑께 앱(안드로이드, IOS)을 통해 1일권(1000원), 7일권(2500원), 1개월권(5000원), 6개월권(2만원), 1년권(3만원)까지 다양한 이용권 구매가 가능하다.
양승만 기자 tok6577@naver.com
        양승만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