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시장, 국내 복귀기업 대영전자㈜ 방문

  • 즐겨찾기 추가
  • 2021.09.24(금) 21:36
사회일반
이용섭 시장, 국내 복귀기업 대영전자㈜ 방문
코로나19 민생경제 특별주간 맞아 기업 애로사항 청취
389억원 투자 110여명 일자리 창출…공기청정기 500대 기탁
친환경자동차 R&D분야 사업 참여, 교통 환경개선 등 건의
  • 입력 : 2021. 09.14(화) 21:37
  • 김명진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4일 오전 광산구 평동산단 대영전자(주)를 방문해 백서재 대표, 임직원 등과 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톡톡뉴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14일 국내 복귀기업인 대영전자㈜를 방문해 임직원과 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번 방문은 ‘코로나19 극복 민생경제 특별주간’을 맞아 코로나19 팬데믹 등 어려운 경영여건 속에서도 국내 복귀를 추진해 성공적으로 안착한 대영전자㈜를 격려하기 위해 추진됐다.

대영전자㈜는 1993년 설립된 이후 에어컨, 냉장고, 세탁기 등 가전제품 부품을 생산하고 있으며, 경북 경산시에 본사를 두고 광주에 제1공장, 제2공장을 운영 중이다.

광주시는 2019년 중국에 있던 대영전자㈜의 국내 복귀 동향을 파악하고 전담공무원을 배치해 적극적으로 투자유치 활동을 펼쳐 같은 해 6월 투자협약(MOU) 체결에 성공했다.

대영전자㈜는 지난해 12월 평동3차산단에 389억원을 투자해 제2공장을 설립하고 110여 명의 신규 인력을 채용했다.

광주공장에서는 가전제품용 고효율 인버터 제조를 주력으로 하고 있으며, 자체 가전브랜드인 공기청정기 VVINT를 런칭하는 등 공기가전분야에서도 유망한 중소기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간담회에서 대영전자㈜는 ▲사업 확장을 위한 미래형 자동차사업 R&D 분야 사업 참여 ▲중소기업 청년취업과 고용 유지을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 ▲산업단지 교통환경 개선 등을 건의했다.

이 자리에는 그린카진흥원, KORTA 등 유관기관도 참여해 해결방안을 논의했다.

또 대영전자㈜ 백서재 대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공기청정기 500대를 (사)광주광역시자원봉사센터에 지정 기탁했다. 기탁된 물품은 노인요양시설과 장애인시설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백서재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용섭 시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귀한 나눔을 함께하고, 글로벌 경제 정세의 어려움 속에서도 광주투자를 결정해 기업이전을 성공적으로 추진해줘 감사드린다”며 “대영전자㈜가 광주에 단단히 뿌리내려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진 기자 tok6577@naver.com
        김명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