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백신 접종완료자 테이블 안내판 지원

  • 즐겨찾기 추가
  • 2021.10.19(화) 00:07
영광
영광군, 백신 접종완료자 테이블 안내판 지원
  • 입력 : 2021. 09.23(목) 13:04
  • 김미자 기자
김준성 영광군수가 카페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완료 테이블을 점검하고 있다.
[톡톡뉴스]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난 17일부터 지역 내 음식점·카페 564개소(시설 면적 50㎡ 이상)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완료 테이블 안내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그간 예방접종 완료자는 사적모임 인원 산정에서 제외되어 접종완료자 4명 포함 8명까지 업소 이용이 가능하였으나, 접종 완료자 포함 여부를 이용자 간 알 수 없어 다른 손님이 민원을 제기하는 오인 신고가 발생해 왔다.

이에 이용자들이 편안하게 음식점을 이용하고 주변 이용자들도 안심할 수 있도록 업소 내 테이블에 코로나 백신 접종 완료자 안내판을 설치해 누구나 쉽게 접종완료자 포함 테이블을 구분할 수 있도록 했다. 업소에서는 이용자의 백신접종 완료 여부를 확인 후, 배부된 안내판을 각 테이블에 설치해 접종완료자가 포함된 자리임을 표시하면 된다.

영광군 관계자는 “이번 조치가 백신접종 완료자 구분에 따른 혼란을 최소화하고, 오인신고 등을 미연에 방지하여 행정력 낭비는 물론 영업주 분들의 영업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