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인권활동가 역량강화 교육과정 운영

  • 즐겨찾기 추가
  • 2021.11.27(토) 15:14
사회일반
광주시, 인권활동가 역량강화 교육과정 운영
25~27일, 전문성 강화 위한 심화과정 마련
  • 입력 : 2021. 10.24(일) 14:09
  • 김명진 기자
[톡톡뉴스] 광주광역시는 지역 인권교육을 맡을 강사를 양성하기 위해 25일부터 27일까지 일가정양립지원본부에서 ‘인권활동가 역량강화 심화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이번 역량 강화 과정은 올해 및 전년도 역량교육 이수자 등을 대상으로 혐오와 차별, 사례로 풀어가는 인권여정, 인권교육 원칙과 방법 등을 이해하고 학습하는데 중점을 둔다.

그동안의 보수교육 위주 교육 방식을 탈피하고 인권교육 활동가들의 지도능력을 높이기 위해 심화과정을 진행하며, 참가자들이 강사 시연과 토론하는 참여형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심화과정까지 통과한 교육 이수자는 데이터베이스화해 인권교육 강사로 기관에 추천하는 등 인권 역량 개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명순 시 민주인권과장은 “모든 시민들이 인권을 배우고 향유하는 인권도시의 기반이 될 수 있도록 인권활동가들의 역량강화 교육과정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운영하겠다”며 “이를 통해 지역사회에 인권문화가 확산되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시민의 인권감수성 향상과 인권문화 확산을 위한 인권교육 전문 강사양성의 시급성을 인식하고 지난 2014년부터 인권교육활동가 역량강화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2014년 26명을 시작으로 2021년까지 178명이 수료해 지역사회 인권교육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김명진 기자 tok6577@naver.com
        김명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