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6월부터 전기차 충전방해 행위 과태료 부과

  • 즐겨찾기 추가
  • 2022.07.01(금) 22:39
목포
목포시, 6월부터 전기차 충전방해 행위 과태료 부과
공동주택 등 모든 충전구역으로 단속 확대
  • 입력 : 2022. 05.13(금) 10:35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목포시가 오는 6월 1일부터 모든 전기차 충전구역 및 전용주차구역 내에서의 불법주차 등 충전방해 행위에 대해 10만원에서 최대 20만원까지 과태료를 부과한다.

개정된 ‘친환경차법 시행령’이 지난 1월 28일 시행됨에 따라 공동주택을 포함한 모든 전기자동차 충전구역에서 불법주차 등 충전방해 행위는 단속 대상이다.

전기자동차 충전방해 행위는 충전구역에 일반차량 주차, 충전구역 및 주변, 진입로에 물건을 적치하거나 주차해 충전을 방해하는 행위, 충전 완료 후에도 계속 주차하는 행위[급속 1시간, 완속 14시간 경과], 충전시설이나 충전구역 표시선 및 문자를 고의로 훼손하는 행위 등이다.

아울러, 전기자동차 충전시설 및 전용주차구역 설치 의무대상은 신축·기축 시설 모두 해당되며, 총주차면수가 50개 이상인 공공·공중이용시설 및 기숙사와 100세대 이상의 공동주택으로 확대됐다. 기축시설은 총주차면수의 2%(공공건물은 5%이상), 신축건물은 5% 이상에 해당하는 전기차 충전시설 및 전용주차구역을 3년 이내에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전기차 충전구역은 주차공간이 아닌 충전을 위한 구역이므로 단속에 앞서 5월까지 전기차 충전방해 행위를 집중 홍보해 시민 혼란을 최소화하고 전기차 충전시설 이용자의 불편사항을 해소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