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노 담양군수후보·강기정 광주시장후보 '정책협약 체결'

  • 즐겨찾기 추가
  • 2022.07.01(금) 22:39
정치
이병노 담양군수후보·강기정 광주시장후보 '정책협약 체결'
담양 미래전환 3대 신산업, 광주 생태문화자원 연계 익사이팅 관광벨트 개발 등 협력하기로
  • 입력 : 2022. 05.22(일) 10:40
  • 조영준 기자
[톡톡뉴스]광주와 담양, 담양과 광주 간 두 도시의 상생발전을 위한 정책을 서로 확인하고 협약하기 위해 지난 21일 오전 10시 더불어민주당 이병노 담양군수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강기정 광주시장후보와 이병노 담양군수후보 간 정책협약이 체결됐다.

이날 협약식은 역사와 경제·문화를 함께 해온 두 지자체가 앞으로 광역경제 생활공동체로서 상호 노력할 의지가 담겨 있으며, 습지 등 영산강을 중심으로 한 생태문화자원을 보존하고 익사이팅한 관광벨트를 조성하여 관광산업과 마이스 산업 활성화에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이병노 담양군수 후보가 강력 추진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는 ‘스마트 드론물류산업’과 ‘건강기능성 음식산업(메디푸드)’ 그리고 ‘그린 마이스산업’을 ‘담양 미래전환 3대 신산업’으로 규정하고 상호 협력하기로 해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두 후보는 이외에도 광주~담양 광역교통체계를 개선하고 앞으로 다양한 생활문화체험교육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개발하기로 협약서에 서명하고 서로 교환했다.

강기정 후보는 협약식에서 “영산강 시원인 담양은 호남에서 가장 중요한 위치이면서도 광주에 힐링과 문화, 친환경 농산물 등을 제공하는 절대적 생활공동체”라며 “전남도민들이 결혼식이나 대학입학 등 중요한 행사를 광주에서 치르는데 광주로서는 전남도민들께 무엇을 해야 할지 항상 고민하고 있으므로 앞으로 이를 착실히 추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병노 후보도 “강 후보와 함께 일할 기회가 주어진다면 광역교통망과 그린벨트 등 현안문제를 해결할 뿐만 아니라 3대 신산업을 공동 노력한다면 획기적 일자리 창출은 물론 농산물 유통과 소비 촉진에도 비약적 발전을 도모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기정이 왔다! 광주가 달라진다!”라는 슬로건으로 광주시민의 선택을 기다리고 있는 강기정 후보는 “자동차와 AI산업 등 기존의 산업에 차세대배터리, 자율주행차, 정밀의료, 반도체, 마이스 5개 신산업지구와 5개 신활력특구로 산업 생태계를 완성시켜 ‘광주신경제지도’를 완성하겠다는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새로운 담양 이병노가 만듭니다!”라는 슬로건과 함께 40년 공직생활을 바탕으로 ‘행정전문가’ 이미지와 개혁성을 강조하고 있는 이병노 후보는 농업예산 확대로 ‘잘사는 부자농촌 만들기’를 기본으로 고령화시대를 극복할 담양맞춤형 복지시스템 ‘향촌복지’ 시행과 드론물류, 전기차용 베터리산업을 주축으로 제2일반산단을 조성하여 ‘담양형일자리’를 창출한다는 정책에 역점을 두고 있다.
조영준 기자 tok6577@naver.com
        조영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