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옥과면 복지기동대, 취약계층에 소화 패치 부착

  • 즐겨찾기 추가
  • 2022.08.11(목) 10:35
곡성
곡성군 옥과면 복지기동대, 취약계층에 소화 패치 부착
  • 입력 : 2022. 06.20(월) 13:16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곡성군 옥과면이 화재로부터 취약 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6월 한 달 동안 100가구에 소화 패치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화 패치는 콘센트에 과도한 열이 발생하면 패치 안의 캡슐이 터지면서 화재를 1차적으로 예방해주는 역할을 한다. 소방서에서도 소화 패치 부착 사업을 실시할 만큼 화재 예방 효과가 뛰어나다.

옥과면은 마을 복지 계획의 일환으로 소화 패치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마을 이장의 추천을 받아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이나 등록 장애인 위주로 대상자를 선정했다. 해당 가구에는 옥과면 복지기동대와 복지 담당 공무원이 함께 방문해 콘센트에 소화 패치를 부착해주고 있다.

옥과면은 갑작스러운 화재에 대응력이 떨어지는 노인 가구와 장애인 가구 보호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패치를 부착하면서 집안 곳곳을 살피고 주민과 깊은 대화를 나누면서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도 도움이 되고 있다.

옥과면 복지기동대 손동호 대원은 “패치를 설치하다 보니 집집마다 누렇게 변색된 콘센트가 많았다. 하반기에는 민간 단체의 노후 콘센트 교체사업과 연계해 더욱 안전하게 지내실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