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산단지원 협의체’ 구성·운영

전국 최초 지자체 주관 민관협의체…기업, 지원기관 등 참여
30일 첫 회의 개최…산단 발전방향·지원책 논의

양승만 기자 tok6577@naver.com
2020년 11월 01일(일) 15:24
[톡톡뉴스] 광주광역시는 관내 산단 입주 기업의 현안에 대한 선제적 대응과 맞춤형 지원을 위해 입주기업인과 정기적으로 소통하고 지원하기 위한 ‘광주지역 산단지원 협의체’를 구성하고, 지난 30일 첫 회의를 개최했다.

현재 관내 산업단지는 전체 12개 단지로 이중 8개는 이미 조성이 완료돼 2938개 업체가 가동하고 있다. 또 이들 산단은 관내 전체 고용의 78%, 생산 82%, 수출 74%를 각각 차지하고 있다.
* (조성완료- 8개 산단) 본촌산단, 송암산단, 하남산단, 소촌산단, 소초농공, 평동산단(1·2차), 첨단과학산단, 진곡산단
(조성중 – 4개 산단) 빛그린산단, 도시첨단, 에너지밸리, 평동산단(3차)

‘광주지역 산단지원 협의체’는 지역 산단의 발전과 애로 해소를 위해 전국 최초로 지자체가 주관해 구성한 민관협의체로서, 광주시, 첨단·평동·하남·송암·본촌 일반산업단지와 소촌농공단지 등 6개 단지 입주기업 대표와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한국산업단지공단, 신용보증기금, 광주신용보증재단, 광주경제고용진흥원, 광주테크노파크, 중소기업중앙회 등이 참여했다.
* (14개 기관·단체) 광주시,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신용보증기금, 광주경제고용진흥원, 광주테크노파크, 광주신용보증재단, 중소기업중앙회, 한국산업단지공단, 하남산업단지관리공단, 광주첨단국가산업단지경영자협의회, 평동산업단지운영협의회, 송암산업단지협의회, 본촌산업단지관리공단, 소촌농공단지운영협의회

이번 회의는 한국산업단지관리공단 회의실에서 박남언 광주시 일자리경제실장 주재로 진행됐으며, 산단 발전방향, 지원책 등을 논의했다.

특히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광주테크노파크 등 기업지원 유관기관은 위드 코로나시대에 맞춰 집중 지원하고 있는 비대면 중소기업 판로지원사업 등을 소개하고 신용보증기금, 광주신용보증재단은 중소기업 자금·보증지원제도 등 코로나19 대응 긴급지원사업을 공유했다.

또 입주기업 대표들은 지역 기업인의 사기 앙양과 자긍심 고취를 위해 우수한 기업을 ‘이달의 기업’으로 선정해 격려해줄 것을 광주시에 건의했다.

이 밖에도 집중호우 피해방지, 보도블럭 교체 등 안전한 산단 조성을 환경 조성, 산단 경쟁력 강화를 위한 각 산단별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지원 등에 대한 의견도 제기됐다.

이 자리에서 이용범 광주첨단국가산업단지경영자협의회장은 “지난해 일본 수출규제에 이어 코로나19까지 겹쳐 어려움에 처한 지역 중소기업을 위해 광주시가 전국 최초로 산단지원 민관협의체를 신속하게 만들고 현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줘 감사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박남언 시 일자리경제실장은 “지역 산업의 뿌리인 산단 입주기업의 애로를 해소하고 지역 산업단지 발전방안 모색을 위해 협의체를 연 2회 이상 정례화하고 실질적인 산단지원기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지역 기업들이 각자의 경쟁력을 갖고 지역 경제 성장을 견인해 나갈 수 있도록 긴밀히 공조해 나가자”고 말했다.
양승만 기자 tok6577@naver.com
        양승만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톡톡뉴스 홈페이지(http://www.newstoktok.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tok6577@naver.com / newstoktok@daum.net